내부고발자

휘슬블로어(whistleblower)라는 말은 소비자 보호 운동의 선구자 랠프 네이더가 1970년대에 만들어냈다. 밀고자(snitch)라는 사회적 낙인을 없애기 위해서였다.

무료 회원 공개 전체 공개

페이스북 파일 2. 인스타그램

인스타그램은 담배회사일까, 자동차회사일까?

무료 회원 공개 전체 공개

페이스북 파일 1. VIP 리스트

"거짓말을 하려면 한 번만 해서는 안된다. 끊임없이 해서 사람들이 네가 하는 거짓말을 소음으로 생각하고 아예 관심을 끄게 만들어야 한다."

무료 회원 공개 전체 공개

브랜드의 몰락

비즈니스 환경이 변했다고 반드시 하루 아침에 문을 닫아야 하는 건 아니다. 하지만 토크쇼 '엘렌'과 골든글로브처럼 브랜드가 갑자기 무너질 때는 내부적인 문제를 지적할 수 밖에 없다.

무료 회원 공개 전체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