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편한 농담

코미디언은 강자를 조롱하면 된다는 룰은 필연적으로 어느 쪽이 강자이냐는 논쟁을 낳게 된다.

무료 회원 공개 전체 공개

빌런의 얼굴

과학적 근거가 없지만 사람들은 외모가 내적 자아를 반영한다고 믿는다. 등장인물의 얼굴에 큰 흉터가 있으면 '저 사람이 악당'이라고 생각한다.

무료 회원 공개 전체 공개

어디서 온 알라딘?

'알라딘과 요술램프'를 책으로 읽어본 사람은 많지 않다. 그래서 알라딘이 중국인이라는 걸 모르는 사람이 많다

무료 회원 공개 전체 공개

시그널

세상에 해야 할 일을 하는 것만으로도 처벌과 살해 위협을 감수해야 하는 직업은 많지 않다.

무료 회원 공개 전체 공개

연어

해외로 입양된 한국 아이들이 자라서 한국을 방문하는 이유는 생부, 생모를 찾기 위해서만이 아니라고 한다. 무엇이 그들을 끌어들일까?

무료 회원 공개 전체 공개

억만장자들의 거리

기업의 이윤이 개입된 구조적인 안전 문제는 충격적인 대형사고가 나면 해결된다. 이건 서울도, 뉴욕도 다르지 않다.

무료 회원 공개 전체 공개

진실을 알 권리

"제가 큰 개인적 위험을 무릅쓰고 이 자리에 나온 것은 우리에게는 아직 행동할 시간이 있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지금 당장 해야 합니다. 국민이 선출한 여러분께서 행동하시길 부탁드립니다."

무료 회원 공개 전체 공개

변곡점

프랜시스 하우겐은 단순히 문건을 폭로한 게 아니라, 소셜미디어 플랫폼에 대한 논의 방향을 바꿨고, 대립하던 두 당의 의원들이 협력하게 만들었다.

무료 회원 공개 전체 공개

내부고발자

휘슬블로어(whistleblower)라는 말은 소비자 보호 운동의 선구자 랠프 네이더가 1970년대에 만들어냈다. 밀고자(snitch)라는 사회적 낙인을 없애기 위해서였다.

무료 회원 공개 전체 공개

샌드라 오

"왜 나는 사람들이 내게 주연을 맡길 거라고 생각하지 않았던 걸까?"

무료 회원 공개 전체 공개

머스크의 작명법

이 글은 일론 머스크와 그의 전 여친 그라임스 사이에 태어난 아들의 이름, X Æ A-12에 관한 내용이 아니다.

무료 회원 공개 전체 공개

페이스북 파일 6. Too Young, But..

페이스북은 여섯 살 짜리 아이들도 고객으로 만들려는 것으로 보인다. 그리고 방법을 찾는 것이 자신들의 임무(responsibility)라고 믿는다.

무료 회원 공개 전체 공개

페이스북 파일 5. Out of Control

'Break the glass'는 평상시에는 사용할 수 없고 화재나 구급 상황에서만 쓸 수 있는 긴급수단을 의미한다. 그런데 여기에서 중요한 건 평상시에는 사용할 수 없다는 사실이다.

무료 회원 공개 전체 공개

뉴욕의 비상계단 이야기

지금은 영화나 드라마에서 뉴욕을 상징하는 낭만적인 풍경의 일부가 되었지만, 이 계단들은 슬픈 역사를 가지고 있다.

무료 회원 공개 전체 공개

쓰레기 치우는 날

백악관은 국민들로 부터 욕을 먹을 만한 내용을 발표해야 하면 기다렸다가 금요일 오후에 발표하곤 했고, 그래서 금요일이 '나쁜 소식 금요일' '쓰레기 치우는 날'이라 불리게 되었다.

무료 회원 공개 전체 공개